롯데제과, 카자흐스탄에 제2공장 준공

CAM 2015.11.11 09:46 조회 수 : 1110

롯데제과가 카자흐스탄에 제2 공장을 건축했다.

 

롯데제과는 22일 카자흐스탄 남부 쉼켄트에 제2공장 준공식을 하고 비스킷과 웨하스 라인을 도입, 본격적인 가동에 들어갔다. 쉠켄트 제2공장은 대지 1만8천평, 연면적 1만5천평에서 모두 17개 라인이 운영되며 현재 비스킷·웨하스 라인이 1차적으로 가동된다. 연간 생산능력이 270억원 어치에 달한다.

 

이날 개최된 준공식에는 김용수 롯데제과 대표를 비롯해 쉼켄트 부시장 등이 참석했다.

 

롯데제과는 210억원을 투자해 1년4개월 만에 쉼켄트 제2공장을 완공했다. 롯데제과는 2013년 11월 카자흐스탄 1위 제과 업체인 라하트(Rakhat JSC)를 인수한뒤 카자흐스탄 최대경제도시인 알마티, 그리코 쉼켄트에서 각각 공장을 운영해왔다. 롯데제과에 인수된 라하트의 2014년 매출은 전년보다 15% 늘어난 2천131억원을 기록했다.

 

쉼켄트 제2공장 완공으로 롯데제과는 비스킷·웨하스 라인 생산을 늘려 기존 제품과 차별화한 제품을 공급해 매출을 확대할 계획이다.

 

 

송진현 기자 jhsong@sporbiz.co.kr

LOGIN

SEARCH

MENU NAVIGATI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