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지뉴스

Life is about waiting for the right moment to act.
You are very much on time.

image

알마티서, 제74주년 광복절 기념행사 열려

페이지 정보

작성자 댓글 0건 조회 3,821회 작성일 19-08-21 09:31

본문

image1.jpg

 

3.1독립운동과 임시정부 수립 100년이 되는 올해, 광복 74주년을 맞아 '한국문화의 '행사가 17(), 알마티시내 고리끼공원 야외 무대에서 성대해 개최되었다.

  알마티고려문화중앙회(회장  브로니슬라브) 주최하고 주알마티총영사관과 고려인협회가 지원한 이날 행사에는 김흥수 총영사,  브로니슬라브고려문화중앙회장,  따찌아나 독립유공자후손회장 등을 비롯하여, 고려인 동포단체장들과 200여명의 동포들이 참석하였다.

  김흥수 총영사는 축사를 통해 "지난 15 광복절 기념식에 문재인 대통령은 어떤 위기에도 흔들리지 않는 나라, 평화로 번영을 이루는 통일된 한본도에 대해 언급하셨다"면서 "굳건한 동포사회가 있기에 우리 한번도의 평화통일이 더욱 희망적이라고 생각한다" 말했다. 또한 그는 "오늘 행사를 준비하신 알마티고려문화중앙회의 창립 30주년을 축하드린다" 덧붙였다.

 

  이날 비가 내리는 궂은 날씨에도 불구하고 비둘기, 남성, 고향, 무지개합창단, 비단길 합창단  고려문화중앙회 산하 문화단체들과 고려극장이 함께 꾸민 이날 행사는 우리 전통무용과 가요, K-POP  신구가 조화를 이룬 무대였다.

특히, 이날 행사에는 특별히 한국에서  가수 손병휘가 자신의  '나란히 가지 않아도' 열창하여 동포들의  박수를 받았다. 서울민예총(민족예술인총연합회) 이사장이기도  가수 손병휘씨는 "항일독립투사들의 후손들이신 고려인 동포들을 뵙고 싶었던 차에 3.1독립운동 100주년인 올해에 알마티에서 광복절 기념공연이 열린다고 해서 국내공연 스케줄을 취소하고 오늘 공연에 함께 하게 되었다" 말했다.

 한편, 이날 행사  알마티시내의  식당에서는 알마티고려문화중앙회 창립 30주년 기념 오찬행사가 이어졌다.  자리에서는 그동안 활발히 활동한 문화단체장들에게 표창과 기념메달이 수여되었다.

  카자흐스탄에서는 매년 알마티고려문화중앙회 주최로 광복절 행사가 개최되고 있다. (김상욱)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