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지뉴스

Life is about waiting for the right moment to act.
You are very much on time.

image

제19기 민주평통 중앙아시아협의회 출범식 개최

페이지 정보

작성자 댓글 0건 조회 4,137회 작성일 19-11-06 16:30

본문

우리가 만드는 새로운 한반도’, ‘국민과 함께목표로 출범

image1.jpg

<출범식에 참석한 자문위원들 타쉬켄트에 위치한 한국문화예술의 집을 방문하고 있다>

 

image2.jpg

<19 민주평통자문회의 중앙아시아협의회가 30() 타쉬켄트에서 개최되었다>

 

 

민주평화통일자문회의(수석부의장 정세현, 사무처장 이승환) 중앙아시아협의회는 지난 30(), 우즈베키스탄 타쉬켄트에서 19 중앙아시아협의회 출범식을 가졌다.

   1 축사와 위촉장 수여, 2 평화통일 강연회 순으로 진행된 출범식을 통해 자문위원들은 '우리가 만드는 새로운 한반도', '국민과 함께 하는 민주평화통일자문회의(이하 민주평통)' 목표로 함께 나아가자고 결의를 다졌다.  

  박종범 유럽중동아프리카지역회의 부의장과 강석희 위원지원국장과 강재권 주우즈베키스탄 대한민국대사, 박빅토르 우즈벡고려인문화협회장을 비롯한 47명의 자문위원들이 참석한 이날 출범식에서 허선행 회장은 "한반도의 항구적 평화정착과 공동번영을 이루는 새로운 한반도에 있어서 우리 중앙아시아협의회가 가장 앞장서서 모범적으로 해나가겠다"면서 "이를 위해 어디든지 달려가서 자문위원 한분 한분의 의견을 경청하고 최대한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 밝혔다.

  박종범 부의장은 축사를 통해 중앙아시아협의회 활기찬 활동에 대한 기대감을 표시하였고, 한국에서  강석희 위원지원국장은 민주평통의 주요 방향을 설명하면서 "국민과 함께하는 활동이 중요하며 특히 여성과 청년의 역할이 보다 중요하고 공공외교에 초점을 두고 사업을 추진하되 동포사회의 여론수렴과 통일역량 강화에 힘써  " 강조하였다.

 

  강재권 주우즈베키스탄 대한민국대사는 카자흐스탄과 우즈벡, 키르기즈, 투르크메니스탄, 타직키스탄, 아제르바이잔, 그루지아  중앙아시아협의회소속 자문위원들에게 위촉장을 전수하였다.

  이번 19 민주평통은 변화와 발전에 대한 국민의 요구에 부응하기 위해 구성에서부터 변화를 주었다. 전체자문위원의 수는 710명을 줄였지만 성별·세대별 균형성 강화와 앞으로 평화통일 활동의 다양성과 역동성을 높이기 위해 여성과 청년의 비율은 18기에 비해  10% 확대되어 여성 40%, 청년 30% 규모이고 지역과 직능, 재외동포사회의 대표성을 강화했다.

  특히, 이번 19 민주평통은 국민참여공모제’를 통해 평화통일에 관심 있는 일반 국민이 자문위원으로 참여할  있는 제도를 마련해서 주목을 끌었다. 전체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